플라워TV넷

동영상행사갤러리작품갤러리작가인터뷰花愛人리더스클럽

국산 호접란 미국 수출로 화훼업계 활로 모색한다
농림축산식품부(김영록 장관)는 한국산 호접란과 심비디움 분화(盆花)의 대미 수출길이 열렸다고 밝혔다.
미국은 2017.9.14일자로 분화상태의 국산 호접란 및 심비디움 묘의 수입을 허용하는 내용으로 연방법령 개정안을 최종 공고하였으며, 10. 16일자로 발효될 예정이다.
이번 미국의 조치로 국산 호접란과 심비디움이 뿌리가 있는 분화 상태로 수출이 가능해짐에 따라 국내 호접란심비디움재배 농가는 본격적인 미국 화훼시장 공략이 가능하게 되었다.
※ 이전에는 뿌리를 제거한 절화(折花)와 재배매체가 없는 상태의 어린 묘만 수출이 가능했음
이에 따라 농림축산식품부는 ‘청탁금지법’ 시행 등에 따른 소비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화훼산업을 활성화되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국산 호접란의 미국 시장 판매는 이르면 내년 상반기에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금번 공고 이후 후속조치로 미국(동식물검역청 APHIS)이 호접란·심비디움을 재배할 우리나라의 온실을 승인하고, 우리 검역당국의 입식 검사*를 거쳐야 하기 때문이다.
* 호접란, 심비디움의 묘가 승인된 온실로 들어가기 전에 실시하는 병해충 검사 김영록 장관은 “미국 연방법령에 따라 새롭게 제정된 우리나라 호접란심비디움 분화에 대한 수출검역요건을 재배농가와 수출자에 적극 홍보하여 호접란 및 심비디움이 미국으로 신속하게 수출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국산 호접란 미국 수출로 화훼업계 활로 모색한다




등록일: 2017-09-22 02:48



△ 이전사진

‘POWER OF FLOWER, 꽃에는 힘이 있다'
▽ 다음사진

농식품 빅데이터로 본 명절선물 소비 트렌드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Style